17.6 C
Los Angeles
25.1 C
New York
Wednesday, July 8, 2020
- Advertisement -

TAG

메디컬한의

누적 감영자 10만명 돌파 주, 속출

미국에서는 6일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계속 확산하며 일부 주(州) 정부가 경제 재개를 보류했다. 최근 미 전역에서 4만4천670명의 신규...

트럼프의 편가르기 정책 갈 수록 심해져

감염병에 걸린 자국민 수가 연일 최고치를 갈아치우는 보건 위기 앞에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편가르기’ 정치에 여념이 없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 수칙 준수, 그 중요성

남가주 남성이 ‘코로나 19’에 의해 사망하기 하루전에 SNS에 글을 올려 ‘예방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보도에 따르면 트럭 운전사로 리버사이드 카운티...

에릭 가세티 LA 시장, 마스크 착용 강조

LA 시가 모든 영업장의 마스크 착용을 강조했다. 에릭 가세티 LA 시장은 7월 1일 오후 ‘코로나 19’ 관련 기자회견을 갖고...

유럽서 의료인력 대체, 로봇 의료기기 사용

최근 코로나19 감염자와 불가피한 접촉이 이뤄질 수 있는 병원 혹은 의료시설은 집단 감염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것이 현실이다.

미국 FDA, 희귀 대사장애 치료제 승인

미국에서 분자적으로 확인된 긴 사슬 지방산 산화 장애(LC-FAOD)의 치료제로 울트라제닉스의 도졸비(Dojolvi, triheptanoin)가 처음으로 FDA 승인을 얻었다.

LA 카운티 결정에 반대, 해안가 단속 안 할 것

LA 지역 해안가들이 독립기념일 연휴에 폐쇄돼지만 경찰이 단속하지 않겠다는 입장이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알렉스 비야누에바 LA 카운티 셰리프국...

LA 가파른 코로나 확진자 증가에, 병상 부족 우려

LA 지역이 최근 급증세를 보이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최악의 상황에 빠질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LA County 보건국은 6월29일 하루 신규 확진자 숫자가 2,903명이나 나와 누적 10만명을 넘어섰다

증가하는 감염자 수에도 추가 봉쇄령 가능성 낮아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00만명을 넘어서면서 재확산 우려가 커지자 세계 경제가 다시 격랑에 휩싸이고 있다.

한국, 의료용 대마 한의사 사용 확대 진행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 회장 최혁용)는 24일 협회 2층 소회의실에서 질병치료와 건강증진 목적의 ‘의료용 대마 사용’ 확대를 위해 한국의료대마운동본부(대표 강성석)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Latest news

미국 WHO 탈퇴 서한 보내

미국이 세계보건기구(WHO) 탈퇴를 공식 통보했다고 7일 보도했다.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팬데믹 와중에 WHO가 중국 편향적이라는 강한 불만을 표시해온 상황에서 기구 탈퇴라는 극약...

누적 감영자 10만명 돌파 주, 속출

미국에서는 6일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계속 확산하며 일부 주(州) 정부가 경제 재개를 보류했다. 최근 미 전역에서 4만4천670명의 신규...

뉴욕, 80%의 인구가 감염 될 우려 있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크게 확산한 미국 뉴욕주가 24일부터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시험약의 사용을 승인키로 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트럼프의 편가르기 정책 갈 수록 심해져

감염병에 걸린 자국민 수가 연일 최고치를 갈아치우는 보건 위기 앞에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편가르기’ 정치에 여념이 없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19, 돌연변이 발생 경고

최근 엄청나게 기세를 올리고 있는 ‘코로나 19’가 돌연변이를 통해 더욱 감염이 잘되는 쪽으로 진화한 것으로 보인다는 분석이 나왔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