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7 C
Los Angeles
17.3 C
New York
Tuesday, August 3, 2021

보험 & 정책

LA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다시 시

LA카운티에서 인도발 코로나19 델타 변이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오는 18일부터 백신 접종 여부와 상관없이 실내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된다. LA카운티 공공...

CHP 연휴기간 맞아, 대대적 운전 단속 예정

캘리포니아고속도로순찰대, CHP는 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단속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CHP는 이번 독립기념일 연휴 기간 동안에 음주운전과 과속운전 그리고 각종 위험한...

LA 실내 마스크 착용 권고, Delta 변이 바이러스 비상

LA에도 인도 Delta 변이 바이러스 비상이 걸렸다. LA 카운티 보건국은 지난주 1주일 동안 모두 64건의 Delta 변이 바이러스 감염이...

CA주 12세~15세 코로나 접종 13일 부터 시작

CA주에서 12살~15살 사이 청소년들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약이 이르면 13일부터 시작될 수 있다. 11일 LA타임스 보도에 따르면 CA주 전염병학자인 에리카...

학술 & 논문

한국 혈액암에서 항체치료 효과 예측 기전 규명

다발성 골수종 환자에서 항체치료반응을 매개하고 예측할 수 있는 기전이 밝혀졌다.  그동안 약제에 대한 불응으로 치료가 어렵고, 항체치료제가 잘 반응하지 않는 원인이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던 상황에서, 이번 연구 결과가 다발성 골수종 환자들의 항체치료반응을 매개하고 예측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세브란스병원 혈액내과 김진석, 조현수 교수, 방사선종양학과 김경환 교수 연구팀은 카이스트 의과학대학원 신의철 교수와 함께 다발성 골수종 환자들에게서 항체치료 반응을 매개 및 예측할 수 있는 기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 암학회(AACR)에서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임상암연구(Clinical Cancer Research(IF 10.107))’ 최신호에 게재됐다. 다발성 골수종은 혈액을 만들어내는 골수내에서 항체를 생산하는 형질세포가 비정상적으로 증식하는 혈액암이다. 골수에서 우리 몸의 면역 반응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항체를 생산하는 형질세포가 비정상적으로 분화 증식하면서 암이 발생하게 된다. 다발성 골수종은 단백분해효소억제제와 면역조절제를 기반으로 치료한다. 하지만 약제에 불응인 경우가 많아 완치가 불가능하고, 최근 개발된 항체치료제에도 잘 반응하지 않는 원인 또한 명확히 밝혀지지 않아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다발성 골수종은 치료를 해도 쉽게 재발하기 때문에 초기 치료단계에서 치료 효과를 최대한 높여, 이를 장기간 유지해 재발까지 시간을 늦추는 것이 중요하다.

미세먼지가 임신 합병증 위험 높여, 정부차원의 해결책 필요

국내 연구진에 의해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이 고위험 임신의 합병증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경희대학교 김주희 간호학과 교수 연구팀과 연세대학교 강대용 교수 연구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환경관리공단 에어코리아의 대기오염자료를 기반으로 대기오염물질과 고위험 임신의 연관성에 대해 연구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고위험 임신은 정상에 비해 임신성 당뇨·고혈압, 조산, 사산 등과 같은 합병증 위험 요소를 가진 것을 의미하며, 임신 합병증은 사회경제적 특성, 유전, 환경적 요인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그동안 대기오염물질과 임신 합병증 유발에 연관성에 대해 분석이 두루 있었지만 1번의 임신에서 발생하는 임신 합병증의 개수와 대기오염물질의 연관성을 확인한 연구는 이번이 처음이라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구체적으로 연구팀은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국내에서 발생한 고위험 임신 78만9595건(임신성 당뇨 52만7365건, 임신성 고혈압 3만6590건, 조산 45만5185건, 사산 648건)을 분석했다. 이 결과 1명의 임산부에게서 2개 이상의 임신 합병증이 발견된 경우는 고위험 임신 중에서 28.4%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미세먼지 등 공기오염물질 농도가 높아지면 임신 합병증 종류가 더 많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팀은 고위험 임산부에게 임신 합병증이 발생하기 전 6개월간의 대기오염물질 농도를 추적하기도 했는데 임신 합병증 발생 위험 비율이 1.06~1.27배까지 증가한 것으로 산출됐다. 특히 초미세먼지의 경우, 대기 중 초미세먼지 농도가 증가할수록 임신성 당뇨 발생 위험은 1.17배, 임신성 고혈압 발생 위험은 1.08배, 조산 발생 위험은 1.05배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김주희 교수는 “임신 출산기는 태아의 세포가 성장하고 기관이 발달하기 때문에 임산부의 산소 요구량이 15~20% 정도 증가한다”며 “일반인보다 대기오염에 더 취약할 수 있는 시기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강대용 교수는 “대기오염이 생식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할 때, 대기오염물질을 피하는 등의 임산부 스스로 관리도 중요하지만, 국가 차원의 적극적인 대기오염 정책이 필요하다”고 대기질 개선을 위한 국가적 노력을 권고했다.

원격의료, 의약품배송 막을수 없다. 문제는 ‘범위’

약사 사회에 장기적으로 원격의료와 그에 수반한 택배배송은 막을 수 없는 것으로 전망돼 우려가 가중되고 있다. 이에 대해 격오지 등 의료접근 취약지가 아닌 도심 등 편의에 의한 단순 확장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됐다. 지난 21일 김태린 약사(부광약품 과장)는 약국체인 참약사가 개최한 ‘샛별약사들을 위한 7성 약사의 2021 약국 트렌드 읽기’ 비대면 온라인 세미나에서 ‘약국이 만날 미래’를 주제로 이 같은 내용의 강연을 진행했다. 이날 강연에서 김태린 약사는 인공지능(AI), 디지털 치료제, 블록체인, 원격의료 등 4가지 이슈를 중심으로 약국 미래 이슈를 소개했다. 세 개념 모두 이미 활발히 논의되고 있고 일부 현장에서는 반영되고 있지만, 아직 ‘약국현장’에 도입되는 데는 좀더 시간이 걸리는 만큼 현 시점에서 진지하게 고민해봐야 할 때라는 설명이다. 김태린 약사는 미래 약사 대응에 있어 ‘약의 전문성을 가진 건강 상담사’로서의 역할을 강조했다. 예를 들어, 분당서울대병원을 비롯해 세계 수십여 병원에서 활용하고 있는 항암제 무균조제로봇(APOTECAchemo)도 1일 평균 8시간 가동 시 조제 100건으로 약사인력 2명을 대체하고 조제 실패율도 0.98%로 매우 낮아 약사 대체에 대한 우려가 있다. 그러나 이를 통해 약사는 의약품에 대한 조언과 약물 상호작용‧라이프스타일을 조언하는 미래 역할을 갖추는 방향으로 변화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디지털 치료제의 경우, 미국 아킬리 인터랙티브랩사가 어린이 ADHD 치료를 위해 게임 형태로 만든 디지털치료제 1호 ‘인데버 아르엑스’(endeavor RX)가 2020년 허가받은 수준으로, 약국 현장에 도입되기엔 멀리 있다고 짚었다.

아동 물사마귀 치료에 수산화칼륨 효과적

흔히 ‘물사마귀’로 불리는 전염연속종 치료에 수산화칼륨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가 나왔다. ‘전염연속종’은 수개월에서 길게는 수년간 지속되어 치료가 필요한 경우가 많다. 병변을 완전히 제거할 수 있는 소파술이 흔히 사용되지만, 통증이나 출혈을 유발해 어린아이의 치료에는 어려움이 따른다. 김우일 순천향대학교 부속 서울병원 피부과 수석 전공의 연구팀(허재영·박태흠 전공의)이 체계적 문헌고찰과 메타분석을 통해 수산화칼륨 도포 치료가 전염연속종 치료에 안전하고 효과적임을 최근 밝혔다. 연구팀은 국소 10% 수산화칼륨을 위약 및 전염연속종 치료에 사용되는 다른 치료와 함께 비교하여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확인을 위해 메타분석을 시행했다. 코크란(Cochrane), 엠베이스(Embase), 펍메드(Pubmed)에서 2020년 9월까지의 ‘전염연속종’과 ‘수산화칼륨’의 단어가 포함된 문헌을 검색, 분석했다. 분석 결과 약 1-3개월간 국소 10% 수산화칼륨과 위약을 전염연속종에 하루 1-2회 도포하였을 경우, 병변의 완전제거에서 국소 10% 수산화칼륨이 위약에 비해 통계학적으로 매우 우수한 결과를 보였다. 반면 이상 반응이 나타난 환아 수는 통계적으로 차이가 없었다. 또한 국소 10% 수산화칼륨은 냉동치료나 소파술 등의 물리적 치료법과 통계학적으로 유사한 효과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국소 10% 수산화칼륨은 다른 국소제제인 5% 이미퀴모드나 살리실산 등과 비교 했을 때도 더 우수한 결과를 나타낸 것으로 확인되었다.

WORLD NEWS
Latest

목숨을 담보로한 위험한 시험, 영국의 코로나 집단면역 시험

영국의 코로나 19 실험이 성공을 거두고 있는 모습이다. 영국 정부는 영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WHO 인도발 델타 변이 1달 안에 지배종 될것으로 예상

세계보건기구WHO가 21일 인도에서 처음 확인된 코로나19 델타 변이가 지금까지 124개국에서 보고됐다고 밝혔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이는 한...

뉴트로 지나 & 아비노 자외선 차단제 제품 암 유발로 리콜 실시

존슨 & 존슨 컨슈머 사(Johnson & Johnson Consumer Inc.)가 14일 일부 뉴트로지나(Neutrogena)와 아비노(Aveeno) 자외선 차단제 제품이 암을...

Columns

초음파, 직접 활용할 때 진가 발휘, 한의사들 관심 갖고 진료에 날개 달길

의료기기 사용에 제약이 많은 한의원에서 선호하는 기기 중 하나는 초음파다. 복부, 근골격계 등 다양한 질환의 진단에 사용이...

캘리포니아, 한의원 개원하기

캘리포니아에는 아시안 인구도 많고 다른 주에 비해서 한방 치료(침 뜸 한약)도 널리 알려져 있는 편이고 당연히 미국...

미국 건강보험이 낯선 그대에게

미국 건강 보험 기본 정보 미국의 건강보험은... 단일 건강 보험 제도가 없다. 미국에는 한국의 국민건강보험제도와 같은...

코로나에 대한 소문과 진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를 휩쓸 때, 코로나19에 대한 잘못된 정보도 빠르게 퍼져나갔다. 터무니없는 가짜 뉴스도 있지만, 진짜와 가짜가 섞일 때도 있다....

미국 취업 0순위, 간호사 되는 법

미국에서 간호사의 위상은 한국과 비교하기 어렵다. 그 직업의 분류도 상이하거니와 미국은 전문직 종사자 우대가 크기 때문에 한국보다 대부분 좋은 대우를 받기 마련이다....

코로나로 인한 장기적 증상, 롱 코비드란?

코로나19는 어떤 이들에겐 가볍게 스쳐 지나가는 질병이지만, 또 다른 이들은 피로감, 통증, 호흡 곤란 등을 오랜 기간 겪는다. '롱...

Columnists

Just Post

코로나 확산 주요 원인, 백신 미접종자

최근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는 코로나 19 확산세와 관련해 CA 주에서는 백신 미접종자들이 가장 중요한 원인으로 지목됐다. CA 보건부는 지금까지...

Subscribe to our newsletter

To be updated with all the latest news, offers and special announcements.

Stay Connected

16,985FansLike
4,521FollowersFollow
61,453Subscribers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