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C
Los Angeles
9 C
New York
Monday, October 18, 2021

보험 & 정책

코로나 19 백신 마친 외국인 입국 11월 부터 본격화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외국인의 전면적인 미국 입국이 다음 달(11월) 8일부터 가능해진다.로이터·AP통신에 따르면 백악관은 오늘(15일) "미국에 들어오는 외국인에게 백신 접종을 요구하는 미국의 새...

LA 대형 행사장, 백신접종 증명 의무화

LA 지역이 10월 7일부터 대형 이벤트 행사장이나 많은 인원이 몰리는 곳에 강력한 제한을 가하는 지침이 시행된다. LA 카운티 보건국은...

카운티 보건국, 임산부 코로나 백신 접종 권장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임산부와 태아, 갓난아기 등에 해를 끼칠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보건당국 경고가 잇따랐다. 이에 따라 임산부들의 적극적인 코로나 19 백신...

LA를 무대로 활동한 보험사기단 재판 들어가

보험사기단 3명이 08월 31일 첫 재판을 받는다. LA 카운티 검찰은 오늘 San Fernando 법원에서 차량보험사기단 3명에 대한 죄의 유무를...

학술 & 논문

한국&미국 공동 개발팀, 욕창 예방 압력 센서 시스템 개발

욕창을 예방하는 무선, 배터리-프리, 소프트 압력 센서 시스템이 개발됐다.  박인규·오용석 KAIST 연구팀과 미국 노스웨스턴 대학 존 로저스 교수팀은 국제...

백신 비교 이모조모

중국, 러시아에 이어 미국과 유럽 제약사들도 각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효과적이라고 발표했다. 미국 제약사 화이자-독일 바이오엔테크는 지난 9일 mRNA...

한국 혈액암에서 항체치료 효과 예측 기전 규명

다발성 골수종 환자에서 항체치료반응을 매개하고 예측할 수 있는 기전이 밝혀졌다.  그동안 약제에 대한 불응으로 치료가 어렵고, 항체치료제가 잘 반응하지 않는 원인이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던 상황에서, 이번 연구 결과가 다발성 골수종 환자들의 항체치료반응을 매개하고 예측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세브란스병원 혈액내과 김진석, 조현수 교수, 방사선종양학과 김경환 교수 연구팀은 카이스트 의과학대학원 신의철 교수와 함께 다발성 골수종 환자들에게서 항체치료 반응을 매개 및 예측할 수 있는 기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 암학회(AACR)에서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임상암연구(Clinical Cancer Research(IF 10.107))’ 최신호에 게재됐다. 다발성 골수종은 혈액을 만들어내는 골수내에서 항체를 생산하는 형질세포가 비정상적으로 증식하는 혈액암이다. 골수에서 우리 몸의 면역 반응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항체를 생산하는 형질세포가 비정상적으로 분화 증식하면서 암이 발생하게 된다. 다발성 골수종은 단백분해효소억제제와 면역조절제를 기반으로 치료한다. 하지만 약제에 불응인 경우가 많아 완치가 불가능하고, 최근 개발된 항체치료제에도 잘 반응하지 않는 원인 또한 명확히 밝혀지지 않아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다발성 골수종은 치료를 해도 쉽게 재발하기 때문에 초기 치료단계에서 치료 효과를 최대한 높여, 이를 장기간 유지해 재발까지 시간을 늦추는 것이 중요하다.

미세먼지가 임신 합병증 위험 높여, 정부차원의 해결책 필요

국내 연구진에 의해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이 고위험 임신의 합병증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경희대학교 김주희 간호학과 교수 연구팀과 연세대학교 강대용 교수 연구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환경관리공단 에어코리아의 대기오염자료를 기반으로 대기오염물질과 고위험 임신의 연관성에 대해 연구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고위험 임신은 정상에 비해 임신성 당뇨·고혈압, 조산, 사산 등과 같은 합병증 위험 요소를 가진 것을 의미하며, 임신 합병증은 사회경제적 특성, 유전, 환경적 요인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그동안 대기오염물질과 임신 합병증 유발에 연관성에 대해 분석이 두루 있었지만 1번의 임신에서 발생하는 임신 합병증의 개수와 대기오염물질의 연관성을 확인한 연구는 이번이 처음이라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구체적으로 연구팀은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국내에서 발생한 고위험 임신 78만9595건(임신성 당뇨 52만7365건, 임신성 고혈압 3만6590건, 조산 45만5185건, 사산 648건)을 분석했다. 이 결과 1명의 임산부에게서 2개 이상의 임신 합병증이 발견된 경우는 고위험 임신 중에서 28.4%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미세먼지 등 공기오염물질 농도가 높아지면 임신 합병증 종류가 더 많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팀은 고위험 임산부에게 임신 합병증이 발생하기 전 6개월간의 대기오염물질 농도를 추적하기도 했는데 임신 합병증 발생 위험 비율이 1.06~1.27배까지 증가한 것으로 산출됐다. 특히 초미세먼지의 경우, 대기 중 초미세먼지 농도가 증가할수록 임신성 당뇨 발생 위험은 1.17배, 임신성 고혈압 발생 위험은 1.08배, 조산 발생 위험은 1.05배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김주희 교수는 “임신 출산기는 태아의 세포가 성장하고 기관이 발달하기 때문에 임산부의 산소 요구량이 15~20% 정도 증가한다”며 “일반인보다 대기오염에 더 취약할 수 있는 시기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강대용 교수는 “대기오염이 생식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할 때, 대기오염물질을 피하는 등의 임산부 스스로 관리도 중요하지만, 국가 차원의 적극적인 대기오염 정책이 필요하다”고 대기질 개선을 위한 국가적 노력을 권고했다.

WORLD NEWS
Latest

한국- 불법시술 및 대리시술 관련 국민 청원 잇달아

보건복지부가 '전문간호사 자격인정 등에 관한 규칙'을 일부 개정해 분야별 전문간호사의 업무범위를 '진료에 필요한 업무'로 규정하려는 와중에 "수술실...

미국 향한 신뢰, 예전처럼 높지 않아

로랑스 파를리 프랑스 국방부 장관은 미국, 호주, 영국의 새로운 3자 안보 동맹 오커스(AUKUS)를 출범하면서 미국이 오랜 동맹이자...

한국: 정부의 백신접종 지침에 내과의원들 불만 높아져

내과 개원의들이 정부 측에 원칙적인 ‘코로나19’ 백신 접종 정책 수립을 촉구하고 나섰다. 하루에도 수차례...

Columns

백신 비교 이모조모

중국, 러시아에 이어 미국과 유럽 제약사들도 각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효과적이라고 발표했다. 미국 제약사...

COVID-19 검사 종류와 그 방법

코비드-19 (COVID-19) 검사에 대하여 아마 많이 들어 보았을 것이다. 코비드-19 (COVID-19)에 걸려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생각되면 담당...

초음파, 직접 활용할 때 진가 발휘, 한의사들 관심 갖고 진료에 날개 달길

의료기기 사용에 제약이 많은 한의원에서 선호하는 기기 중 하나는 초음파다. 복부, 근골격계 등 다양한 질환의 진단에 사용이 가능하기 때문이라는 이유에서다. 이에 대한한의영상학회...

캘리포니아, 한의원 개원하기

캘리포니아에는 아시안 인구도 많고 다른 주에 비해서 한방 치료(침 뜸 한약)도 널리 알려져 있는 편이고 당연히 미국 내에서 동양의학의 수요도 최고이지만 그와...

미국 건강보험이 낯선 그대에게

미국 건강 보험 기본 정보 미국의 건강보험은... 단일 건강 보험 제도가 없다. 미국에는 한국의 국민건강보험제도와 같은...

코로나에 대한 소문과 진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를 휩쓸 때, 코로나19에 대한 잘못된 정보도 빠르게 퍼져나갔다. 터무니없는 가짜 뉴스도 있지만, 진짜와 가짜가 섞일 때도 있다....

Columnists

Just Post

코로나 19 백신 마친 외국인 입국 11월 부터 본격화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외국인의 전면적인 미국 입국이 다음 달(11월) 8일부터 가능해진다.로이터·AP통신에 따르면 백악관은 오늘(15일) "미국에 들어오는 외국인에게 백신 접종을 요구하는 미국의 새...

Subscribe to our newsletter

To be updated with all the latest news, offers and special announcements.

Stay Connected

16,985FansLike
4,521FollowersFollow
61,453Subscribers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