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3 C
Los Angeles
23.7 C
New York
Monday, July 15, 2024
- Advertisement -spot_img

AUTHOR NAME

medicalhani

2012 POSTS
0 COMMENTS

WHO, 담배 금연 임상치료 새 지침 배포

WHO에 따르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금연 임상치료 지침이 만들어져 최근 회원국에 배포됐다. 지침은 일반 궐련형 담배뿐 아니라 액상형 전자담배 등 모든 담배 소비자를...

과도한 팁플레이션 (Tipflation), 팁에 대한 부정적 여론 들끓어

팁플레이션, 팁 크립으로 불리는 과도한 팁이 좀처럼 해소되지 않자 미국인들 다수가 매우 부정적인 반응 을 터틀이고 있다. 미국 성인들의 60%는 팁에 대해 부정적이라고 답했고 35%는...

점점 어려워지는 내집마련, 10년 소득 한푼도 안쓰고 모아야 가능

미국서 내집마련이 거의 불가능한 대도시들로는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호놀룰루, 샌프란시스코 등으로 나타났다. 이들 도시에서는 중위 연소득을 10년이상 모아야 내집을 살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뉴욕은 7년, 보스턴은...

미국과 멕시코의 아보카도 분쟁 해결되나?

미국과 멕시코가 아보카도를 놓고 벌어진 흔치 않은 대치 상황을 해결했다. 하지만 멕시코 측에서 아보카도 사태를 둘러싸고 미국에 대한 감정의 앙금은 계속해서 남아있는 모습이다. 안드레스 마누엘...

중산층, 모기지 다운페이 사실상 불가능

전국적으로 중산층의 주택구입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가격의 20%를 다운페이하고 주택담보대출을 얻어서 집을 구입하던 시대는 이제 완전히 끝났다는 분석이다. 美 전국 중간소득가구가 주택을...

높은 주택가격과 모기지로 주택차압 급증

미국에서 주택차압이 늘어나고 있는 현상을 최근에 보도해 드렸는데 앞으로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악화될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 나와 우려가 커지고 있다. 높은 주택 가격과 모기지 이자율,...

치솟는 모기지에 주택시장 냉각 가속

미국에서 주택 모기지 클로징 비용이 지나치게 급증해 내집 마련을 더 위축시키고 있다는 분석에 따라 연방 소비자 금융 보호국이 조사에 착수했다. 연방소비자 금융 보호국은 주택시세 평가,...

미국민 46%, 아직은 전기차는 시기상조

미국 성인들의 다수인 46%나 다음번 자동차로 전기차를 살 계획은 없다고 밝히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기차를 고려하고 있는 사람들 중에서도 순수 전기차는 9%에 불과하고 13%는 하이브리드를...

면접에 부모대동, Z 세대 트렌드?

요즘 직장 면접에 새로운 트렌드가 나타나고 있다. LA Times는 6월 8일 사설을 통해서 취업 희망자가 어머니나 아버지와 함께 면접을 하는 회사에 나타나는 모습을 상상한다면 결코...

미국에 입양된 입양인, 시민권 부여 법안 발의

한국 출신을 비롯해 미국에 합법적으로 입양됐으나 시민권이 없는 사람들에게 시민권을 부여하기 위한 입양인 시민권법안이 4일 의회에서 발의됐다. 마지 히로노, 수전 콜린스 상원의원과 아담 스미스, 돈...

Latest news

- Advertisement -spot_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