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9 C
Los Angeles
23.7 C
New York
Thursday, May 28, 2020

CATEGORY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 ⑫ 궐음병(厥陰病)

△ 궐음병의 대표방인 오매환으로 우울증을 치료할 수 있다. 사진ⓒmedicalhani ‘합’...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⑪ 少陰病Ⅱ

△ 소음병의 원인에 따라 각 방제를 처방해야 더욱 좋은...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⑩ 少陰病

△ 심신상교 또는 수화기제에 따라 제 증상 환자를 소음병...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⑨ 太陰病

△ 태음 공능이 실조된 경우엔 각종 증상이 발생한다. 병의...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⑧ 少陽病

△ 소시호탕은 한열왕래, 흉협고만, 심번희구, 묵묵불욕음식, 맥현세 등의 증을...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⑦ 陽明病

△ 양명병은 백호탕류와 승기탕류를 활용해 치료할 수 있다. 사진©shutterstock_fotohunter 秋氣와...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⑥

사진(c)shutterstock_JinYoung-Lee 본증의 병기를 태양병, 방광기화불리, 삼초기화실사(失司)로 인한 수기내정으로만 이해하는 것은...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⑤

△ 표를 다스리는 상한론 처방으로 장부병도 고칠 수 있다....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육경병증의 변증논치와 경락 ④

△ 마황탕증과 계지탕증은 태양경병과 관련된 치료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김영일 교수의 『상한론』 ③ 태양병(太陽病)의 변증논치와 경락

△ 태양병은 영기와 위기의 협조여부에 따라 나타난다. 사진©shutterstock_JinYoung Lee   三陽의...
- Advertisement -

Latest news

미 중 갈등에 불안한 WTO, 미국 탈퇴 우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작된 미국과 중국의 갈등이 외교·경제 등 전방위로 옮겨붙는 가운데 미국 정계에서는 세계무역기구(WTO)의 '중국 특혜'를 지적하며 탈퇴를 주장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백신 나와도 코로나 사라지지 않아

백신이 개발된다고 해도 ‘코로나 19’가 퇴치되지 않을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비관적인 전망이 보도됬다. 상당수 전문가들이 ‘코로나 19’에 대해 홍역, 수두,...

코로나 바이러스 사망확률, 바이오 마커로 예측

미국 컬럼비아대 연구진은 뉴욕에서 1150명의 입원 환진자를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란셋을 통해 최근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 중환자 가운데 염증 및 혈전 바이오마커가 사망을 예측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르면 조사대상 환자 중 22%가 집중 치료가 필요한 중환자였으며 환자의 IL-6이나 디-다이머 수치가 10% 증가할 때마다 사망 위험도 10%씩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된 동반 논평에 의하면 이번 연구는 장기 기능장애 발생에 전신 염증과 혈관-내피 손상의 역할을 확인했으며 특히 면역조절제 및 항응고제에 관한 관련 임상시험을 디자인할 단초를 제공했다. 아울러 오스트리아 인스부르커 의대 연구진은 집중치료를 받지 않은 코로나19 입원 환자 4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대변 칼프로텍틴(FC) 수치 증가 현상을 발견해 장 염증과의 관련성을 제시했다. 소화관 저널에 발표된 내용에 따르면 코로나19 환자 중 1/4 이상이 위장관 증상을 겪을 수 있는 가운데 FC 농도는 설사를 겪거나 겪은 환자들 가운데서 상당히 더 높게 나타났으며, 높은 FC 수치는 또한 높은 혈청 IL-6 수치와 상당한 관계가 있었다. 이에 따라서 코로나19 진단에 있어서 비침습적인 FC 모니터링이 역할할 가능성도 제시됐다. 단, 코로나19 RNA는 설사가 진행 중인 환자에서는 나타나지 않고 설사를 겪지 않았거나 멈춘 환자 가운데 발견돼, 염증이 이미 피크가 지나 염증세포 활성이 감소하고 있어도 바이러스 입자가 대변에서 나타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대해 최근 코로나19 감염 뒤 중증 급성 궤양 대장염으로 사망한 케이스 보고를 한 밀란대 연구진은 로이터를 통해 코로나 관련 설사는 바이러스 유도 점막 염증에 2차적인 것일 수도 있다고 평했다.

LA – 현재까지 경제 재개 사업 정리

LA 시와 카운티가 27일부터 이동 제한령 완화 범위를 매장 내 쇼핑과 종교 시설 대면 예배로 확대하면서, 오픈 가능한 서비스가 대폭 늘어날 전망이다.

항체검사 오진 확률 높아, CDC 사용에 우려 표해

‘코로나 19’ 확산에 대응하는데 핵심 대책으로 꼽혔던 ‘항체검사’가 오류가 지나치게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 CDC는 공식 웹사이트에 올린 새로운 지침에서 ‘Antibody T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