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8 C
Los Angeles
12.2 C
New York
Wednesday, November 25, 2020
- Advertisement -

TAG

연구

가난한 ‘코로나 세대’ 팬데믹의 가장 큰 피해자, 연구결과 나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은 청년들에게 특히 어려운 환경에서 자란 이들의 수입과 직업에 가장 큰 영향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코로나 19 백신 나와도 이전으로 돌아가기 어려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나오더라도 내년 봄에 삶이 정상으로 돌아가진 못할 거라고 과학자들이 경고했다. 백신은 코로나19 팬데믹을 끝낼 수 있는 해결책으로 여겨지곤...

KAIST 팀, 알츠하이머병 유발 새 유전인자 발견

알츠하이머병을 유발하는 유전인자가 발견되면서 치매 치료제 개발에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정용 교수 연구팀(바이오및뇌공학과)이 알츠하이머병을 유발하는 새로운...

백신 자료 연구 탈취에 각국 경쟁 과열되

코로나19 백신 연구 자료를 빼내려는 스파이들의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뉴욕타임스는 5일 '코로나 백신 경쟁이 스파이 경쟁에...

한국/코로나 19 한의학 활용 보고서

중국 정부의 코로나 19 대응을 위한 중의약 활용 사례와 각 지방정부가 제정 발표한 지침 등의 내용을 담은 보고서가 나왔다.

USC, 코로나19 발현 증상에 단계 있어

코로나19 사태 속에 독감 시즌이 다가온 가운데 독감과 코로나의 초기 증상이 매우 유사해 이를 혼동해 제대로 된 치료를 하지 못할 수 있다는...

세계적으로 뜨거운 유전자 연구

세계적으로 지난 상반기까지 유전자 및 세포 치료제 1078개가 임상시험 중이었던 것으로 집계됐다고 ARM이 밝혔다.

하버드 의대, 고령 암 환자의 아스피린 복용 위험성 제기

아스피린은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약 중 하나다. 그만큼 아스피린 효과를 둘러싼 논란도 끊이지 않는다.

복부비만일수록 전립선암 발병 위험 상승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하유신 교수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를 이용해 지난 2009년부터 2015년까지 건강검진을 받은 50세 이상의 성인 남성 190여만명을 조사, 전립선암 발병과 체중∙허리둘레와의 상관관계를 분석했다.

다제내성 포도상구균, 저온에 약점 있어

약칭 '골든 스태프'(golden staph)로도 통하는 황색포도상구균(Staphylococcus aureus)은, 현존하는 항생제에 잘 반응하지 않는 다제내성균의 대표 주자다. 황색포도상구균이 페니실린에 잘 반응하지...

Latest news

LA 카운티, 코로나 관련 추가제제 내놓아

LA카운티에서는 25일부터 식당 야외 식사가 금지되는 가운데 추가 제한과 관련해 새로운 방안이 제시됐다. LA카운티 보건국 바바라 퍼레어 국장은 24일 LA카운티...

LA 14일 자가 격리 서약서 작성 실시, 미제출시 벌금

앞으로 LA에 들어오는 여행객들은 25일부터 ‘14일 자가 격리 서약서’에 서명해야 하는 가운데 이 서약서 양식이 23일 공개됐다. LA시 관광국...

코로나19 거짓설 믿는 이들에 일침

LA카운티 보건국이 ‘코로나19 거짓설’을 믿는 주민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LA카운티 보건국 먼투 데이비스 박사는 19일 온라인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수치들을 발표하면서...

전국 코로나 하루 신규환자 18만명 돌파

전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된 사람이 하루에 17만명을 넘기고 천800명 이상이 숨지는 등 코로나19의 재확산이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다.주 정부들은 잇따라 경제 재개 계획을...

미국 코로나 확진자, 사망자 수 우려 할 수준

전국에서 17일 하루 천700명이 넘는 사람이 코로나19으로 숨지면서 약 6개월 만에 사망자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CNN이 18일 보도했다. CNN은 존스홉킨스대학 통계를...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