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3 C
Los Angeles
2.5 C
New York
Friday, January 22, 2021

트럼프 행정부에 백기 든 하버드, 지원금 반환 결정

하버드 대학교가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연방정부 지원금을 받지 않겠다고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하버드대의 ‘지원금 반환’을 압박한 지 하루 만에 ‘백기’를 든 셈이다.

하버드대는 성명을 통해 “하버드는 ‘경기부양 패키지법’(CARES Act)의 고등교육기관 지원금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며, “우리도 다른 기관들과 마찬가지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과 경제위기로 심각한 재정적 도전에 직면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면서 “그러나 정치인들이 하버드에 초점을 맞추면서 지원금 참여가 어려워졌다”고 덧붙였다. 이어서, “연방 교육부에도 우리의 결정을 통보하고, 하버드에 배정된 지원금이 신속히 재배정되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달 발표된 2조2,000억 달러 규모의 경기부양법에 따라 하버드대는 약 900만 달러에 달하는 지원금을 연방정부로 부터 받을 예정이었다. 이에 하버드대는 곧바로 성명을 통해 학생들의 긴급 재정 지원에 쓸 계획이라며 보조금을 받겠다는 입장을 고수했고, 409억 달러의 기금을 보유하고있는 부자 대학이 어려운 시기에 잇속챙기기를 한다며, 그 행태에 따가운 시선을 받았다.

에스더 박 기자

-ⓒ 메디컬 한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a Jung
Lisa Jung has been at Medical Hani since 2019, and currently spends most of her time writing about the US news section.
- Advertisement -

More articles

- Advertisement -
-Advertisement-